안젤리크 키드조, 보컬, 배경 보컬, 메인 아티스트, 어소시에이트 퍼포먼스 – 데이비드 도나티엔, 프로듀서, 타악기, 어소시에이트 퍼포먼스 – 에제키엘 프리아스 고메즈, 작곡가 프리리스리스트, 1981년 솔로 음반 을 발표하기 시작한 이래, 베닌스 가수 안젤리크 키조는 서양 대중 음악의 의존성을 보여 주었다. 2018년, 보컬리스트는 나이지리아 드럼 마스터 토니 앨런과 일부 미국 인디 로커가 참여한 올스타 출연진을 영입하여 그 렌즈를 통해 앨범 전체를 수정하여 토킹 헤즈의 `Remain in Light`의 홈에 놓인 다양한 색상의 코트를 선보였다. 키드조는 쿠바 가수 셀리아 크루즈의 여왕살사 여왕에 대한 앨범 길이를 기념하는 셀리아와 함께 다시 한 번 공연을 한다. 이번에는 연결이 원활합니다. 키드조는 1974년 아프리카 투어의 일환으로 베냉에서 공연하는 모습을 본 후 크루즈의 음악을 듣기 시작했다. 크루스는 자신의 음악에서 아프리카의 영향력을 쉽게 인정했으며, 특히 1959년 쿠바에서 망명한 후 약 400년 전에 노예 무역 중에 수출된 요루반 노래를 부르며 그녀의 경력 전반에 걸쳐 관심을 끌기 위해 노력해 왔다. 80년대 마르크스주의자/레닌주의 정부가 정권을 잡았을 때 베냉에서 추방당한 후 살사 개척자에 대한 키드조의 친화력은 더욱 깊어졌다. 셀리아에서 Kidjo는 크루스가 녹음하고 그녀의 경력의 여러 지점에서 수행 한 10 개의 트랙을 제공합니다 (그러나 그녀는 라 소노라 마탄스라를 정면으로 때 주로 50 년대에 초점을 맞추고), 라틴어 홈을 희생하지 않고 아프리카 소리의 무지개 팔레트를 통해 개정. 알렌은 드럼에 반환, Meshell Ndegeocello색소폰 연주자와 르네상스 남자 샤바카 허칭스와 케메트 튜바 보스 테온 크로스의 그의 아들과 함께베이스에 나타나는 동안 (전체 사중주 «Bemba Colora»에 수행), 키조의 오랜 기타리스트 도미닉 제임스, 베냉에서 갱베 브라스 밴드, 토고 에서. 뉴욕과 파리에서 녹음된 이 세트는 «쿠칼라»로 시작됩니다. 울리는 기타는 나이지리아의 높은 삶에 흠뻑 젖어 있지만, 호른 차트는 남아프리카 의 제이브에서 그려지고 알렌은 고기, 추진력 있는 아프로비트 리듬을 내려 놓습니다. «라 비다 에스 언 카니발»에서 크루즈, 키드조, 밴드는 에티오피아 재즈와 세네갈 펑크를 통해 직조했다. 가수는 첼로, 베이스, 마림바, 타악기, 피아노, 오르간을 사용하여 베르베르-에스크 사막 드론에서 아프로 쿠바 아들과 훔바로 전환하는 티토 푸엔테의 «사하라»를 읽습니다.

«엘레구아»와 가까운 «예마야»는 모두 어린 시절 키드조가 사랑했던 산테리아 노래에 뿌리를 두고 있습니다. 그들은 아프리카 전통 음악에 대한 크루즈의 깊은 헌신을 반영으로 포함되어 있습니다. 키드조의 차트는 크루스가 라 소노라 마탄세라와 함께 녹음한 경적 중심의 과라차의 느낌을 벗겨내어 그들의 심오한 영성을 드러낸다. 클래식 «Quimbara»는 알렌의 6/8 아프로비트 충전을 통해 표준 시간 과구안코 리듬을 변환하여 비아나의 작은 타악기와 기타 라인을 아름답게 연상시키는 비아나의 기타 라인을 연상시킵니다.